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제닉스, 스마트테크코리아서 자체개발 AMR·AGV 선보여

URL복사

 

물류자동화 핵심아이템…현장에서도 높은 관심

코스닥 상장도 추진…“올해를 성장의 한 해로”

 

스마트 팩토리 물류 로봇 솔루션 전문 기업 제닉스(ZENIX, 대표이사 배성관)가 지난 19일부터 21일까지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열린 2024년 스마트테크코리아(STK2024)에 참가, 주력 제품인 AGV와 AMR의 기술력을 알렸다.

 

이번 행사에서 제닉스는 물류자동화의 기본이자 핵심 아이템이라 할 수 있는 자체 개발 AGV(Automatic Guided Vehicle)와 AMR(Autonomous Mobile Robots)을 선보였다. AGV는 유도장치에 의해 미리 설정된 주행경로로 운행하는 무인 이송 전기차량이고 AMR은 주변 환경을 스스로 인식해 길을 탐색할 수 있는, 보다 진보된 버전의 무인이송로봇 모델이다.

 

배성관 제닉스 대표이사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제닉스의 우수한 기술력을 효과적으로 알릴 수 있었다”며 “현장을 찾은 고객 및 업계 관계자들의 높은 관심을 확인한 만큼, 올해를 회사가 더욱 성장하는 한 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제닉스는 지난 4월 예비심사를 청구하고 코스닥 상장을 추진하고 있다. 본격적인 기업공개(IPO)에 나서기 전 자사 기술력에 대한 객관적 검증을 위해 외부 기관인 한국기술 신용평가社에 기술 평가를 의뢰했으며, 지난 5월 기술 평가 등급 A를 획득했다.

 

아울러 최근에는 천안시로부터 우수한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아 ‘C-STAR 기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이 사업은 천안시가 자체 검증을 통해 성장 가능성이 높은 예비 유니콘 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하는 사업으로, 제닉스는 천안시의 행정적 지원을 통해 지속 성장 발판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헬로티 김재황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