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오토메이션월드

인사동정

배너

빔 소프트웨어, 존 제스터 CRO 영입...구글 클라우드, 마이크로소프트 경력

URL복사
[무료등록] 물류센터 자동화 솔루션의 '끝판왕', 스마트물류 구현의 첫걸음을 함께 합니다 (5.25)

 

구글 클라우드, 마이크로소프트서 시장 진출 전략과 반복 매출 성장 이끈 존 제스터 영입

 

빔 소프트웨어가 전 구글 클라우드 존 제스터(John Jester)를 최고 매출 책임자(CRO)로 임명했다고 발표했다.

 

제스터는 빔 소프트웨어의 시장 진출 성장 전략을 주도하고 클라우드, 가상, 물리적, 하이브리드, SaaS 및 쿠버네티스(Kubernetes)를 아우르는 차세대 데이터 보호 솔루션 1위 공급업체로서 빔의 입지를 굳힐 수 있도록 힘쓸 예정이다.

 

제스터는 구글 클라우드에서 고객 경험 조직을 이끌어 시장 진출 조직을 구축하는 데 도움을 준 바 있으며, 클라우드 채택과 고객을 위한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해 230억달러 이상의 연간 반복 매출(ARR)을 달성했다.

 

구글 클라우드 이전에는 마이크로소프트의 주요 영업 조직에서 20년간 근무하며 고객 라이프 사이클 전반에 걸쳐 시장 진출 전략을 재구성했다. 그 외에도 제스터는 고객 성공 부문 기업 부사장으로 마이크로소프트의 클라우드 서비스 채택을 추진하는 새로운 조직을 설립했으며, 전문가 영업 부문 부사장으로 전체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서비스 제품군에서 엔터프라이즈 세일즈 전략을 주도한 바 있다.

 

존 제스터 빔 소프트웨어 CRO는 "기업은 서비스형 클라우드나 컨테이너를 도입하는 등 빠르게 변하고 복잡해지는 IT 환경을 지원하고 있고, 사이버 위협, 특히 랜섬웨어의 빈도와 규모는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심각한 비즈니스 중단의 가능성도 높아지고 있다"며 "빔 소프트웨어는 고객이 디지털 혁신을 추진하는 데 필요한 복원력을 제공하는 차세대 데이터 보호 솔루션으로 업계 최고의 비전과 전략을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아난드 에스와란(Anand Eswaran) 빔 소프트웨어 CEO는 "존 제스터의 풍부한 경험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와 엔터프라이즈 모두에서 입증된 실적을 바탕으로 빔 소프트웨어가 달성할 수 있는 성과에 대해 기대하고 있다"며 "빔 소프트웨어의 뛰어난 리더십 팀과 고객에 헌신하는 직원들을 통해 빔 소프트웨어가 더 많은 경쟁 우위와 시장 점유율, 고객과 파트너의 성공을 이끌 수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