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에니아이, ‘햄버거 패티 조리 기술’ 美 키친 이노베이션서 혁신상

URL복사

 

패티 익힘 정도 파악하는 AI 기반 시스템 ‘알파 클라우드’ 입상

“주방 자동화의 새로운 표준 마련할 것”

 

에니아이가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서 개막한 ‘키친 이노베이션 어워드(Kitchen Innovations Award)’에서 조리 관리 시스템 ‘알파 클라우드’를 통해 혁신상을 수상했다.

 

이번 시상식은 글로벌 외식 박람회 ‘NRA(National Restaurant Association) 쇼’의 부대행사로, 외식업계의 혁신 제품 및 서비스를 평가해 시상한다. 이번 수상에 관여한 에니아이의 알파 클라우드는 햄버거 조리 과정에 특화됐다. 햄버거 패티의 품질관리를 자동화하고, 안전한 음식을 제공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구체적으로 인공지능(AI), 머신러닝, 딥러닝 등 기술을 활용해 패티 표면의 익힘 정도를 파악하고, 그 결과에 대한 점수를 도출해 사용자에게 제공한다. 익힘 정도는 불균일한 표면이나, 핏물 수준을 통해 파악한다.

 

에니아이의 조리 로봇 ‘알파 그릴’에 비전 센서를 탑재해 패티의 조리과정을 촬영한 후 수집한 데이터를 알파 클라우드로 보내 해당 과정을 진행한다.

 

황건필 에니아이 대표는 “햄버거 패티의 품질과 조리 데이터를 이용한 수요 예측 등 AI 기술 기반 기능을 확장해 주방 자동화의 새로운 표준을 마련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헬로티 최재규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