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프로덕트

배너

버티브, AI 기반 차세대 마이크로 모듈형 데이터센터 출시

URL복사
[무료 웨비나] 미래의 자동차 조명을 재조명하다: Analog Devices의 혁신적인 솔루션 (5/29)

 

버티브(Vertiv)는 인공지능(AI)을 활용해 데이터센터 환경 내에서 보다 향상된 인공지능 기능을 제공하고 효율적인 운영을 가능하게 하는 마이크로 모듈형 데이터센터 시스템인 ‘버티브 스마트아일 3(Vertiv SmartAisle 3)를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현재 상용중인 스마트아일 3는 최대 120kW의 IT 부하에 대해 지원 가능하며 은행, 의료, 정부, 운송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 이상적인 솔루션이라고 버티브는 전했다.

 

기존의 버티브 스마트아일 기술을 기반으로 구축된 스마트아일 3는 랙, 무정전 전원공급 장치(UPS), 항온항습 및 모니터링, 물리적 보안으로 구성된 완전 통합형 데이터센터 에코시스템이다. 이 최신 버전의 스마트아일은 마이크로 데이터센터의 운영 및 에너지 효율을 크게 최적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AI 기능과 자가 학습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각 캐리지 또는 랙 캐비닛은 스마트 전원 출력 장치(POD)를 포함하고 있는데, 이는 랙 PDU로의 전력 분배를 원활하게 관리할 뿐 아니라 온도, 습도 및 도어 상태를 포함한 캐리지 상태를 감시하는 모니터링 게이트웨이 역할도 한다.

 

또한 스마트아일 3는 통합 케이블, 전면 및 후면 캐리지 센서를 내장하고 있어 현장에서 복잡한 케이블들을 설치해야 하는 번거로운 과정을 건너 뛸 수 있으며 데이터센터 내 여유 공간도 확보할 수 있다. 스마트아일 3는 데이터센터 시스템을 손쉽게 구성하는 원클릭 네트워킹 기능으로 현장 설정의 복잡성을 더욱 줄여준다.

 

또한 운영 환경에 따라 지능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온도를 조절하는 AI 자가 학습 기능이 있어 해당 기능이 없는 시스템과 비교할 때 에너지를 최대 20% 절감하면서 최적의 운영 조건을 유지할 수 있다고 버티브는 설명했다.

 

치호 링 버티브 아시아 제품 관리 담당 부사장은 “데이터 집약적인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증가함에 따라 데이터센터 인프라를 신속하고 효율적으로 구축하고 최대한 확장할 수 있어야 한다는 기업들의 요청이 늘고 있다”며 “버티브는 고객이 데이터센터 운영을 간소화해 비즈니스 운영의 유연성을 높이고 에너지 효율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스마트아일 3에 AI 기능을 강화했다”고 말했다.

 

스마트아일 3는 ▲버티브 리버트(Liebert) APM 모듈형 무정전 전원공급장치(UPS) 시스템 ▲버티브 리버트 CRV 4 인로우(in-row) 냉각 시스템 ▲버티브 리버트 RDU 501 지능형 모니터링 시스템을 포함하고 있다. 또한 배전 설치의 복잡성을 줄여 전체 시스템 설계를 간소화하는 유연한 부스바 시스템이 사전 설치돼 있다.

 

최신 스마트아일 3는 유연하고 완벽한 통합 기능을 자랑하는 버티브 모듈형 솔루션 포트폴리오의 일부다. 환경 관리 시스템(EMS), AI 기능 및 ‘캐리지’ 유형의 랙 아키텍처가 결합된 스마트아일 3는 포괄적인 지능형 모니터링 및 관리, 간편한 설치, 신속한 구축 시간, 고효율 작동 조건을 통해 운영 효율을 높임으로써 사용자가 오늘날의 다양한 컴퓨팅 환경의 요구 사항에 더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