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동해시·강릉시, 온실가스 저감 위해 수소차 보급사업 추진

URL복사
[대박경품](무료) MS, 지멘스, 미쓰비지전기오토메이션 등 전문가 20여명과 함께 2024년도 스마트제조를 대전망해 봅니다. 온라인 컨퍼런스에 초대합니다 (2.20~22)

 

강원 동해시와 강릉시가 온실가스 저감 및 미래 친환경 자동차 전환을 위해 수소전기자동차 보급사업을 추진한다고 11일 밝혔다. 

 

동해시는 올해 총사업비 24억1500만 원을 투입해 수소전기자동차 총 70대를 보급한다. 보조금은 1대당 3450만 원 정액 지원으로 지난해와 같다. 신청 대상은 신청일 기준 90일 이전부터 연속해 동해시에 주소를 두고 있는 개인, 법인 등이며 최근 2년 내 수소전기자동차 보조금을 지원받았거나 지방세·세외수입·환경개선부담금 등 체납이 있는 경우 제외된다. 

 

신청 기간은 12월 13일까지며, 취약계층과 다자녀가구, 생애 첫 차 구매자 등 우선순위 대상자는 9월 2일까지 7대를 우선 배정 지원한다. 시는 2020∼2023년 수소전기자동차 총 105대를 보급하며 미래 수소 모빌리티 전환을 지속 추진해 나가고 있다.

 

강릉시도 올해 200대의 수소전기자동차 보급사업을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신청일 기준 주민등록상 주소를 90일 전부터 연속으로 강릉시에 둔 만 18세 이상인 자, 강릉시에 사업장 소재지를 둔 법인 및 기업, 단체, 비영리법인, 공공기관이다. 

 

장애인, 차상위계층, 국가유공자 등 취약계층과 소상공인, 미세먼지 개선 효과가 높은 차량 구매자, 다자녀가구, 생애 첫차 구매자를 대상으로 총 200대의 보급 대수 중 20대를 우선으로 보급한다. 보조금을 받아 차량 구매 후 2년의 의무 운행 기간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김두호 강릉시 에너지과장은 "운행 과정에서 배기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 자동차 보급을 통해 대기오염 개선 및 온실가스를 감축하고자 보급량을 매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