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데이터

배너

국내 전기차 배터리 3사, 글로벌 점유율 '34.9%→25.8%'

URL복사
[무료등록] IoT 기반의 지능형 교통 및 전기차 충전 솔루션 (8.25)

 

SNE리서치 '2022년 1~6월 글로벌 전기차용 배터리 사용량'

 

SNE리서치가 올해 상반기 글로벌 시장의 전기차용 배터리 사용량을 발표했다. 한국계 3사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은 34.9%에서 25.8%로 떨어졌다. 중국 내수 시장의 성장을 중심으로 중국계 회사들의 점유율 확대가 이어지고 있다.

 

CATL과 LG에너지솔루션이 각각 34.8%, 14.4%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1, 2위를 유지했다. SK온은 국내 3사 중 가장 높은 성장세를 기록하면서 5위 자리를 지켰다.

 

 

상반기까지 세계 각국에 차량 등록된 전기차의 배터리 총 사용량은 203.4GWh로 전년 동기 대비 76.8% 상승했다. 2020년 3분기부터 시장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

 

중국계는 CATL과 BYD를 필두로 다수의 업체들이 시장 성장을 리드했고, CALB 등 Top 10에 오른 중국계 업체들은 모두 세 자릿수의 고성장률을 보였다.

 

국내 3사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은 전년 동기 대비 9.1% 하락했으나 성장률은 꾸준하다. LG에너지솔루션은 전년 동기 대비 6.9% 증가한 29.2GWh로 2위를 유지했다. SK온은 2.1배 급증한 13.2GWh, 삼성SDI는 50.6% 상승한 10.0GWh를 기록했다.

 

SNE리서치는 "국내 배터리 셀 메이커들이 북미와 유럽지역에 지속적인 합작 투자를 하고 있는 가운데 유럽에서의 전기차 회의론과 각 국의 제한적 보조금 정책 등 위협요소들이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하면서, "더욱 강화되는 중국 내수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국내 3사의 유동적 전략 수립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는 의견을 밝혔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