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LG엔솔, 5월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사용량서 1위...연 누적량은 0.4GWh 차이로 2위

삼성SDI·SK이노는 시장 점유율 다소 하락했지만 5위, 6위 유지

URL복사
[무료 웨비나] 머신비전 버추얼 서밋 시리즈 1 - 전문가와 함께 하는 머신비전 토크 콘서트(8.10)

헬로티 이동재 기자 |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시장에서 중국계 업체들의 공세가 지속된 가운데 국내 3사는 글로벌 시장의 평균 성장률을 맴도는 성장률을 시현하며 그런대로 선방했다.

 

SNE리서치에 따르면 2021년 5월 판매된 글로벌 전기차(EV, PHEV, HEV/전기버스와 전기트럭은 제외) 탑재 배터리 사용량 순위에서 LG에너지솔루션이 CATL을 제치고 1위로 올라섰다. 삼성SDI와 SK이노베이션은 각각 5위와 6위를 기록했다.

 

2021년 5월 세계 각국에 차량 등록된 전기 승용차의 배터리 에너지 총량은 19.7GWh로 전년 동월 대비 3.3배 이상 증가했다. 2020년 상반기 신종 코로나 사태로 위축됐던 전기차 배터리 시장이 11개월째 회복세를 보였으며, 앞으로도 당분간 이러한 추이가 좀 더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반적으로는 중국계 업체들의 공세가 지속됐다. CATL과 BYD를 비롯한 상당수 중국계 업체들이 지속적인 중국 시장 팽창에 힘입어 점유율을 늘렸다.

 

국내 3사는 각 사의 성장률이 시장 평균과 비교해 혼조세를 보였지만 LG에너지솔루션의 급성장세가 전체 점유율 상승을 이끌었다.

 

파나소닉을 비롯한 일본계 업체들은 시장 평균에 미치지 못하는 성장률에 머물러 거의 대부분 점유율이 떨어졌다.

 

LG에너지솔루션은 5.7GWh로 3.7배 급증하면서 지난 4월 CATL에 내주었던 1위 자리를 다시 탈환했다. 삼성SDI는 2.6배 이상 증가한 1.0GWh를 기록했지만, 순위는 전년 동기 4위에서 5위로 내려갔다. SK이노베이션은 3.1배가 넘는 성장세를 시현했지만 순위는 변함없이 6위를 지켰다.

 

 

한편, 올해 초부터 5월까지 글로벌 전기차 배터리 사용량은 81.6GWh로 전년 동기 대비 2.7배 가까이 늘어났다. 업체별로는 CATL이 1위를 차지했지만 LG에너지솔루션이 불과 0.4GWh 차이로 바짝 추격하는 양상이다.

 

SNE리서치 측은 “2021년 들어 중국계 업체들의 공세가 강화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 3사가 지금까지 나름 꾸준히 버텨내고 있는 상황”이지만 “중국 시장 성장세와 중국계 업체들의 유럽 시장 공략이 계속 이어지면서 향후 국내 3사가 더욱 큰 압박을 받을 것으로 관측된다”고 분석했다.

 

이어 “국내 3사에서는 기초 경쟁력 강화 및 성장 전략 정비 등이 주요 과제가 될 것”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