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베스핀글로벌, 4058억 원 매출 달성하며 전년 대비 21% 성장

URL복사
[무료 웨비나] 미래의 자동차 조명을 재조명하다: Analog Devices의 혁신적인 솔루션 (5/29)

 

베스핀글로벌이 2023년 연결 기준으로 전년 대비 21% 성장해 4058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고 12일 밝혔다. 베스핀글로벌은 2022년 연결 기준 매출 3000억 원 돌파에 이어 지난해 4000억 원 매출을 달성, 창립 이래 8년 연속 두 자릿수 성장세를 기록하며 안정적 궤도에 진입했다는 평가이다.

 

영업 손실은 2022년 219억 원에서 2023년 157억 원으로 전년 대비 28% 줄었다. 판관비와 기타 원가 관리에 주력하는 한편, 임직원 주식매수선택권 등 비현금성 비용이 영업손실에 반영되었다. 또한 하반기 수익성이 상반기 대비 대폭 개선되었으며, 임직원의 주식 보상 비용과 감가 상각 비용을 비롯한 비현금성 비용을 제외한 조정 EBITDA(Adjusted EBITDA; 별도 기준) 기준으로 볼 때 2023년 하반기 흑자전환 했다고 밝혔다. 2024년 연간 흑자 전환을 목표로 안정적인 성장을 지속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베스핀글로벌은 매출 확대와 수익성 개선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으며 성장세를 이어간다는 전략이다. 글로벌 클라우드 시장의 꾸준한 발전에 따라 이미 의미 있는 해외 거점을 설립한 베스핀글로벌은 안정적인 성장 곡선을 이룩했다. 특히 기술 역량 중심의 클라우드 운영 및 유지 보수, 클라우드 마이그레이션, 클라우드 네이티브 개발 및 구축, 그리고 컨설팅 매출이 956억 원에 달하는 점이 눈길을 끈다.

 

베스핀글로벌 미국 법인의 성장도 돋보인다. 베스핀글로벌 미국은 2022년 대비 92% 성장률을 보이며 전년에 비해 두 배에 가까운 573억 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디지털 네이티브 및 엔터프라이즈 기업에 대한 서비스 중심의 현지 전략이 주효했던 것으로 평가된다. 2021년 북미 시장 진출 이후 수년간 독보적인 성장을 기록하며 글로벌 역량을 입증해온 만큼, 앞으로도 IT의 본고장인 미국 시장에서 가파른 확장세를 이어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생성형 AI 도입을 고려하는 고객이 많아지면서 2023년 하반기 출시된 AI MSP 서비스 ‘B2D2’와 2021년부터 직접 개발한 생성형 AI Agent SaaS 플랫폼 ‘HelpNow AI’에 대해 시장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는 만큼, AI 비즈니스의 본격 성장에도 관심이 쏠린다.

 

베스핀글로벌은 위와 같은 내용의 감사보고서를 12일 공시하였다. 이번 연결 회계에는 베스핀글로벌 한국 법인과 미국 법인, 그 외 자회사가 포함되어 있다. 중동, 동남아, 중국, 일본과 옵스나우(OpsNow) 등 연결 회계에 포함되어 있지 않은 지주회사 뉴베리글로벌(Newberry Global) 산하의 법인 역시 안정적인 매출 증가세를 기록하고 있다. 차별화된 글로벌 전략 및 자체 기술 기반의 클라우드와 AI 관리 자동화 서비스를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룬 것으로 보인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