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데이터

배너

글로벌 수소차 판매량 역성장…현대차 시장 점유율 38.1%

URL복사
[무료 웨비나] 빠르고 직관적인 강력한 아날로그 시뮬레이션 'MPLAB® Mindi™ 아날로그 시뮬레이터' 왜 주목받고 있을까요?? (5/23)

 

1~10월 글로벌 수소차 시장 전년 동기 대비 25.2% 역성장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세계 각국에 등록된 수소연료전지차(이하 수소차)의 총 판매량은 1만2076대로 전년 동기 대비 25.2% 역성장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SNE리서치에 따르면, 현대차는 넥쏘(NEXO)와 일렉시티(ELEC CITY)를 4604대 판매하며 시장 점유율 38.1%로 수소차 시장 선두 자리를 유지했다. 현대차는 전년 동기 넥쏘의 판매량이 9587대를 기록하며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을 차지했으나, 올해 판매량은 4349대에 그쳐 전년 동기 대비 54.6% 감소했다.

 

반면, 도요타 미라이(Mirai)의 경우 전년 동기 2899대에서 올해 3567대가 판매되며 전년 동기 대비 23.0% 증가했다. 이 외 중국업체들은 수소 상용차 시장을 중심으로 성장을 거듭하는 중이다.

 

 

국가별로 살펴보면 한국은 현대차 넥쏘의 판매량 부진 여파로 전년 동기 대비 52.6% 감소했지만 35.4%의 시장 점유율로 수소차 시장 1위 자리를 유지했다. 중국은 수소 상용차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가며 한국과 함께 30% 이상의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다. 미국은 최근 판매량 호조를 보이는 도요타 미라이가 가장 많이 판매된 국가로 중국과 함께 성장세를 기록했다.

 

최근 국내 수소 생산업체 중 한 곳인 현대제철의 수소생산설비 고장으로 수소차 충전 대란이 일어났다. 중부지역의 20~30%를 공급하는 수소생산설비의 이상으로 중부지역의 일부 충전소에 수급 차질이 발생해 수소차 이용자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이번 대란을 통해 국내 전반적인 수소차 충전 인프라의 취약한 환경이 드러났다. 수소 충전 인프라의 불편함과 동시에 수소 충전 비용도 지난해 1kg에 약 8800원에서 현재 약 1만 원으로 상승했다. 이에 더해 보증 기간 만료 후 발생할 수 있는 수리 비용의 부담으로 인해 수소차는 소비자들로부터 외면받아 국내 수소차 시장은 반토막 성장률을 기록했다.

 

SNE리서치는 “정부의 내년도 예산안 중 환경부의 2024년 수소차 보급 예산과 수소충전소 설치 지원 예산은 올해보다 감액되어 위축된 수소산업이 활기를 잃어가고 있는 반면, 중국 정부는 ‘수소에너지 산업 중장기 발전 계획(2021~2035)’을 통해 수소차 보급 확대 및 인프라 구축에 적극적으로 나서며 중국의 수소에너지 상업화를 가속화하고 있다”며, “전기차에 이어 수소차 시장의 선두를 노리는 중국의 위협적인 성장세에 대응할 수 있는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해 보인다”고 전했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