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SK온, “폐차된 전기차 배터리로 친환경 ESS 생산할 것”

URL복사

헬로티 서재창 기자 |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사업 자회사 SK온이 폐차된 전기차에서 수거한 배터리로 친환경 ESS(에너지저장장치)를 생산하는 시범 사업에 나선다. 

 

SK온은 29일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한국전기안전공사, SK에코플랜트, ㈜케이디파워와 재사용 배터리 활용 ESS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온은 폐차된 전기차에서 수거한 배터리를 활용해 ㈜케이디파워와 친환경 ESS를 생산하고, 향후 2년 동안 SK에코플랜트가 건설하는 경기도 안양 아파트단지 현장 임시동력설비에 설치해 실증 과정을 거치기로 했다. 

 

전기안전공사는 설치된 재사용 ESS를 수시로 안전 점검하고, 향후 재사용 배터리를 활용한 ESS 산업이 확대될 수 있도록 관련 세부 기술기준을 마련할 예정이다. SK온과 SK에코플랜트는 이번 사업 진행을 위해 최근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규제 특례 승인을 받았다. 

 

SK온은 이번 실증 기간에 실시간으로 ESS 운영 데이터를 수집·분석해 ESS 성능과 안전성을 검증하고, 향후 재사용 배터리 활용 사업을 위한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SK온 손혁 이모빌리티사업부장은 "이번 협력으로 배터리 재사용 사업 영역에서 'BaaS'(Battery as a Service) 모델을 구축하게 됐다"며 "친환경 ESS를 중심으로 글로벌 파트너와 다양한 시범 서비스를 전개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