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멤스룩스, 자동차·머신비전에 활용되는 초정밀 광학부품 개발

URL복사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멤스룩스는 지난 10월 13일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국제광융합엑스포 2021(LED&OLED EXPO 2021)에 참가해 당사가 개발한 투명 유연 면광원을 전시했다. 

 

투명 유연 면광원은 투명하면서 한 방향으로 빛이 출광되는 면광원이다. 투명 유연 면광원은 단방향 출광을 위해 불투명한 반사시트를 사용해야하는 기존의 도광판 기술과 달리 투명도와 단뱡향 출광을 동시에 구현한다.

 

여기에 얇은 두께와 유연한 특성까지 더해져 차세대 조명 시장에서 프론트라이트 및 백라이트 제품으로 적용 가능하며, 이외에도 다양하게 응용될 것으로 보인다. 

 

멤스룩스는 부스 내에서 투명 유연 면광원을 활용한 매직라이팅 시트 조명액자, 북라이트, 범용 백라이트 액자, 곡면 매직라이팅 시트 등을 선보였다.

 

특히 매직라이팅 시트의 경우, 시트의 후면에 배치된 얇고 작고 정교한 특수 마이크로패턴이 다양한 색을 보여주는 효과를 내도록 설계돼 있어 LED를 끄면 유리처럼 투명하고 켰을 때 형형색색의 빛을 내는 차세대 기술이다.

 

이 기술은 다양한 자동차 내외부 조명, 머신비전 조명, 컨슈머 조명 및 인테리어 조명 등 다양한 산업군에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멤스룩스는 카이스트 전기 및 전자공학부 3DMNSL 연구실에서 태동한 스타트업이다. 멤스룩스는 연구실에서 15년 이상 연구 및 개발한 아이템을 사업화하기 위해 설립됐다. 현재 투명 유연 면광원, 마이크로렌즈 어레이 등 초정밀 광학 부품을 개발 및 제작하고 있다. 

 

멤스룩스는 Microelectromechanical systems의 약자인 ‘MEMS’와 light의 라틴어인 ‘LUX’가 합쳐진 용어로, MEMS 기술을 이용해 빛을 활용하는 다양한 제품을 만들고자 하는 목표를 세웠다.

 

멤스룩스 관계자는 “멤스룩스의 비전은 끊임없이 도전하고 발전하는 기업, 작지만 강한 기술기업이 되는 것이다. 자사가 보유한 핵심 기술을 통해 고객으로부터 신뢰를 얻고, 사회에 도움을 주는 기업으로 발전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