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SDT, 퀀텀코리아 2024서 자사 핵심 양자기술 공개한다

URL복사
[#강추 웨비나] 차세대 배터리 관리 시스템 "ADI의 6세대 BMS 솔루션으로 산업 및 자동차 분야에 새로운 기준 제시" (7/17)

 

양자 QPU 플랫폼에 사용가능한 양자 계측 제어장비와 클라우드 및 지원 서비스 등 공개

 

SDT(대표 윤지원)가 오는 25일(화)부터 27일(목)까지 3일간 일산 킨텍스 제2전시장에서 열리는 ‘퀀텀코리아 2024’에 참가, 양자 컴퓨팅, 양자 센싱, 양자 보안 등 핵심 양자기술을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SDT는 양자기술 전문성을 바탕으로 국내외 연구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양자 응용기술 개발 및 상용화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퀀텀코리아 2024를 통해 다수의 양자 QPU 플랫폼에 사용가능한 양자 계측 제어장비와 클라우드 및 지원 서비스 등 양자기술 상용화 성과를 소개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이번 행사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하는 SDT의 양자 가상화 실험실 구현을 지원하는 클라우드 플랫폼은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알고리즘 등 양자가상실험실 구동에 필요한 모든 기술 요소를 클라우드 플랫폼으로 제공, 실험실 자동화 구현을 통해 연구자가 효율적으로 양자 실험을 진행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한,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 ‘양자지원기술 기업발굴 및 육성 사업’을 통해 국산화에 성공한 CCU(Coincidence Counting Unit)와 TTMU(Time Tagging Measurement Unit)을 비롯해 QC(Qubit Controller), PG(Pulse Generator) 등 초정밀 양자 계측 제어장비를 소개하며 해외 의존도가 높은 양자기술 시장에서 SDT의 독보적 소부장 기술력을 알릴 예정이다. 

 

이 밖에도 양자센싱 영역에서 높은 활용도가 기대되는 양자점 기반 열화상 카메라, KIST의 원천기술을 기반으로 최대 1:64의 통신이 가능한 양자키분배 시스템 QKD 장비와 양자 난수를 적용, 해킹 위협 없는 양자보안 카메라 QRNG 카메라 등의 양자보안기술 제품도 이번 ‘퀀텀코리아 2024’를 통해 공개한다.

 

윤지원 SDT 대표는 “현재 전세계적으로 양자 컴퓨터, 양자 센서, 양자 통신 분야에서 양자기술의 산업화가 빠르게 시도되고 있다”며, “이번 퀀텀코리아 행사를 통해 초정밀 계측 제어장비, 양자보안 그리고 양자클라우드 등의 영역에서 이뤄낸 양자기술 상용화 성과를 전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이제 곧 양자 컴퓨터는 슈퍼 컴퓨터와 함께 사용될 예정으로, 이를 위해 SDT는 양자 컴퓨터와 슈퍼 컴퓨터를 안전하게 연결하는 양자 통신 장비를 비롯한 각종 장비 제조와 클라우드 서비스 개발 등을 통해 하이브리드 컴퓨팅과 양자 인터넷 시대를 가장 앞서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퀀텀코리아는 국내외 양자과학기술 연구자 및 관련 기업, 정부대표 등이 참여하여 최신 양자과학기술 트랜드를 조명하고 양자과학기술이 가져올 혁신을 조망하는 국제행사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