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아카마이, 엔비디아 GPU 기반 클라우드 서비스 출시

URL복사
[무료 웨비나] 미래의 자동차 조명을 재조명하다: Analog Devices의 혁신적인 솔루션 (5/29)

 

아카마이 테크놀로지스는 성장하는 클라우드 포트폴리오에 엔비디아(NVIDIA) GPU 기반의 새로운 미디어 최적화 제품을 추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새로운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는 엔비디아 RTX 4000 Ada Generation GPU를 활용해 비디오 콘텐츠를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처리해야 하는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업계 기업의 생산성과 경제성을 높여준다.

 

아카마이가 실시한 내부 벤치마킹 결과 엔비디아 RTX 4000을 사용하는 GPU 기반 인코딩은 기존 CPU 기반 인코딩 및 트랜스코딩 방식보다 FPS(Frame Per Second)를 25배 빠르게 처리하며, 이는 스트리밍 서비스 사업자가 워크로드 문제를 해결하는 데 큰 도움을 준 것으로 나타났다.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기업은 아카마이의 솔루션을 통해 탄력적이고 확장 가능한 아키텍처를 구축하고 전 세계에 분산된 클라우드 플랫폼과 통합 콘텐츠 전송 및 보안 서비스를 활용하는 동시에 더 빠르고 안정적이며 이식성이 뛰어난 워크로드를 배포할 수 있다.

 

숀 미셸 아카마이 클라우드 제품 담당 부사장은 “미디어 기업은 워크로드의 이식성을 유지하면서 지연 시간이 짧고 안정적인 컴퓨팅 리소스가 필요하다”며 “엔비디아 GPU는 아카마이의 글로벌 엣지 플랫폼에 탑재 시 가성비가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아카마이는 인증 컴퓨팅 파트너 및 오픈 플랫폼과 함께, 고객이 클라우드에 구애받지 않고 차세대 워크로드를 설계하고 멀티클라우드 아키텍처를 지원하는 데 필요한 기능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대규모 언어 모델링을 지원하기 위한 엔비디아 GPU의 활용에 큰 관심이 집중되는 시장에서 아카마이의 미디어 맞춤형 GPU 서비스는 기존 제품이 제대로 지원하지 않아 많은 비용을 부담해야 하는 업계를 위한 서비스다. 아카마이는 업계에서 쌓아온 풍부한 헤리티지와 경험을 바탕으로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니즈를 충족하기 위한 제품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엔비디아 RTX 4000 GPU는 디지털 콘텐츠 제작, 3D 모델링, 렌더링, 추론, 비디오 콘텐츠 및 스트리밍을 위한 세부적인 크리에이티브, 디자인, 엔지니어링 워크플로우를 처리하는 데 필요한 속도와 전력 효율성을 제공한다.

 

숀 미셸 부사장은 “광범위한 워크로드를 지원하려면 다양한 컴퓨팅 인스턴스가 필요하다”며 “업계에 최적화된 GPU를 사용하는 것은 고객이 엣지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을 구동하고 강화할 목적으로 컴퓨팅의 전체 연속체에서 인스턴스 다양성을 높이기 위해 취하고 있는 여러 단계 중 하나”라고 전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