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틸론, 커뮤닉아시아 2022 참가...메타버스 오피스 플랫폼 ‘눈길’

URL복사

 

데스크톱 가상화 기반 하이퍼워크 솔루션 및 메타버스 오피스 제품으로싱가포르 현지 기업과 사업협력 의향서 교환

 

틸론이 아시아 최대 정보통신 박람회인 ‘커뮤닉아시아 2022’에 참가해 가상 데스크톱 및 메타버스 오피스 솔루션을 선보였다.

 

커뮤닉아시아는 동남아 지역 최대의 세계 4대 ICT 박람회로 각국의 ICT 기업, 투자자 및 바이어가 참여하여 전시 및 교류를 진행하는 글로벌 행사이다. 코로나 이후 2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가 진행된 이번 ‘커뮤닉아시아 2022’는 40여 개국의 330개의 기업이 참가했다.

 

틸론은 이번 박람회에서 자사의 ▲데스크톱 가상화 솔루션 Dstation v9.0 ▲DaaS 솔루션 elcloud4.0 ▲화상회의 기반 협업 플랫폼 CenterFace ▲브라우저 기반 가상 데스크톱 접속 클라이언트 Meta&go ▲메타버스 오피스 플랫폼 CenterVerse를 선보였다.

 

이번 전시회에서 VDI 솔루션과 메타버스 플랫폼을 결합한 CenterVerse는 많은 관람객의 눈길을 끌었다. 메타버스 오피스 플랫폼 CenterVerse는 메타버스 내부에서 풀 브라우징 및 PC 응용프로그램 실행을 통해 업무 연속성을 보장하며, 틸론의 자체 화상회의 솔루션과의 통합을 통해 원활한 협업 환경을 제공한다.

 

또한, 국내 최초 가상화 부문에서 국가정보원의 보안기능확인서 2.0 버전을 획득한 VDI 솔루션 Dstation v9.0을 기반으로 메타버스 내에서 행정·금융·국방·의료·교육·외교·산업 등 높은 보안 환경을 요구하는 산업 분야의 업무 수행을 가능토록 한다.

 

틸론은 자체 데이터 센터를 보유한 싱가포르 현지 기업을 비롯해 여러 기업과의 협력 관계를 약속했다고 전했다.

 

틸론 최백준 대표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국내를 넘어 아시아, 더 나아가 북미 지역까지 자사의 솔루션과 기술력을 알릴 수 있어 좋은 기회였다”라며 “앞으로 클라우드 가상화 및 메타버스 솔루션 등 틸론의 핵심 기술 고도화와 함께 글로벌 패러다임과의 접목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의 도약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헬로티 함수미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