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산업동향

배너

블루프리즘-로민, AI 기반 업무 프로세스 자동화 확대 업무협약 체결

양 사의 인공지능 기술 및 솔루션 바탕으로 금융권 등 국내 기업 대상 공동 사업 추진
블루프리즘의 RPA 전문성과 로민의 AI OCR 기술력 기반 사업 시너지 기대

URL복사
[무료등록] 유통/이커머스 산업의 디지털전환의 방법을 제시하는 '미래 리테일 혁신 세미나' (8/24,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지능형 자동화 분야의 글로벌 선도 기업 블루프리즘이 지난 3일 국내 인공지능 문서인식(AI OCR) 솔루션 전문 기업 로민과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한 업무 프로세스 자동화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블루프리즘과 로민은 양 사가 보유한 기술 및 솔루션과 사업 인프라를 바탕으로 업무 프로세스 자동화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하고, 신규 사업 기회를 모색할 계획이다.

 

기업이 디지털 전환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지능형 자동화(RPA)와 AI OCR 기술이 상호 보완적으로 필요한 경우가 많기 때문에, 양 사는 이번 제휴를 통해 높은 사업적 시너지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 사는 디지털 워커에 AI OCR 기술을 접목해, 한글을 포함한 대량의 문서를 빠르고 정확하게 처리하는 한국형 자동화 솔루션을 구현할 계획이다.

 

이준원 블루프리즘코리아 지사장은 “블루프리즘은 글로벌 시장에서 자체 문서 처리 시스템 혹은, 필요에 따라 최고의 OCR 기술 파트너와 협업하여 다양한 고객의 디지털 전환을 지원해왔다”며 “국내 시장에 최적화된 최고 수준의 문자 인식 및 문서 처리 기술을 갖고 있는 로민과의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 기업, 특히 금융권 기업 고객에게 보다 폭넓은 기술적 옵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지홍 로민 대표는 “RPA 분야의 선도기업 블루프리즘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한층 더 높은 수준의 업무 자동화 솔루션에 로민의 AI OCR 기술을 접목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기업의 RPA 솔루션 도입에서 문서처리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문서인식 기술이 필수 요소가 되고 있는 만큼, 로민의 앞선 AI OCR 기술을 더 다양한 산업에 적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헬로티 함수미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