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데이터

배너

HMM, 3분기 매출 4조164억원·영업이익 2조2708억원 달성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김진희 기자 |

 

 

HMM은 3분기 매출이 4조164억원·영업이익 2조2708억원을 달성해 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경신했다고 10일 밝혔다.

 

HMM에 따르면, 운임 상승에 따른 3분기 매출은 4조164억원, 전년 동기(1조7185억원) 대비 2조2979억원 증가(133.7%)했다. 영업이익은 2조2708억원으로 전년 동기(2771억원) 대비 1조9937억원 증가(719.5%)했으며, 당기순이익은 2조2998억원으로 전년 동기(246억원) 대비 2조2752억원 대폭 증가(9,248.8%)했다.

 

HMM은 △누적 매출 9조3511억원 △영업이익 4조6790억원 △당기순이익 2조6644억원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또한 물동량 증가로 컨테이너 누적 적취량은 전년 대비 약 4% 증가했으며, 특히 아시아~미주 노선과 유럽 및 기타 지역 등 전 노선의 운임이 상승했다.

 

앞으로 HMM은 운영 효율 증대 및 비용 절감 지속, 안정적 화물 유치 추진 등 사업계획을 더욱 정교화해 글로벌 선사 수준의 경쟁력을 갖춰 나가도록 지속해서 노력할 방침이다.

 

4분기는 컨테이너 부문의 계절적 비수기지만 미국 항만 적체가 지속하면서 선복 및 박스의 공급의 불규칙이 예상되며, 아시아~미주 노선을 비롯해 전 노선의 운임은 당분간 보합세 유지할 전망이다.

 

또한 중국 전력난에 따른 생산 차질 및 인플레이션 우려 등으로 일시적인 수요 감소와 재반등이 반복될 가능성도 있다.

 

단, 미-중 갈등 및 위드코로나로 인한 코로나19 재확산 등에 따른 글로벌 교역 환경 불확실성은 상존한다.

 

HMM은 초대형 선박(24K 12척·16K 8척) 20척 유럽 항로 투입에 따른 안정적인 화물 확보 노력을 지속할 것이며, 경영 정상화를 위한 고객 중심의 차별화된 해운 서비스 제공과 IT 시스템 개선 등 경영 혁신을 통한 내부 역량 강화와 영업 체질 개선에 주력할 방침이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