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코딧, 22대 국회 주요법안 반영된 정책 모니터링 플랫폼 발표

URL복사
[#강추 웨비나] 차세대 배터리 관리 시스템 "ADI의 6세대 BMS 솔루션으로 산업 및 자동차 분야에 새로운 기준 제시" (7/17)

 

코딧이 제22대 국회 주요 법안 및 국회의원 정보를 새롭게 반영한 업그레이드 버전의 정책 모니터링 플랫폼을 출시했다고 20일 밝혔다. 

 

코딧의 정책 모니터링 플랫폼은 인공지능과 빅데이터 기술을 기반으로 국회와 정부의 정책 데이터를 분석해 기업과 관련된 법‧규제‧정책 정보를 맞춤형으로 제공하며 리스크 관리를 돕고 있다. 이번 업그레이드로 기업의 임원 및 대외정책, 법무, 컴플라이언스팀 등은 제22대 국회 개원 직후 발의된 다양한 법안을 포함해 새롭게 선출된 국회의원 300명의 소속 정당, 소관 상임위원회, 주요 경력, 보좌진, 대표 발의 법안, 관련 뉴스 등의 상세 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게 됐다. 

 

코딧에 따르면, 제22대 국회 개원 이후 2주간 총 514건의 법안이 발의됐고, 153건이 ‘1호 법안’에 해당한다. 그중에는 지난 21대 국회에서 해결되지 못한 AI 육성법, 일하는 사람 기본법, 고준위 특별법, 가맹사업법 개정안 등이 포함돼 있어 관련 기업의 주목을 받고 있다. 

 

정지은 코딧 대표는 “이번 플랫폼 업그레이드는 22대 국회가 시작되면서 쏟아지는 방대한 정보 중 고객사가 자사와 관련된 내용을 쉽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기업이 코딧의 플랫폼을 활용해 변화하는 규제 환경에 효율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한편, 20년 이상의 국회 경력을 보유한 전문가로 구성된 코딧 부설 글로벌정책실증연구소는 고객사의 효율적인 국회 대응을 위해 정책 컨설팅 서비스, 정책 분석 보고서 발행, 국회 네트워킹 세미나 등을 제공하는 가운데, 제22대 국회 개원을 맞아 '22대 국회 주요 1호 법안 분석' 이슈페이퍼를 발간해 주요 1호 법안에 대한 심도 있는 분석과 기업의 대응 방안 등을 제시할 예정이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