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배너

알에스엔, CES 2024서 ‘AI 기반 글로벌 마켓 동향 분석 플랫폼’ 선보여

URL복사
[주목할 이벤트] 배터리 산업의 주요 키워드, 바로 ‘수율 증진’과 ‘안전성 확보’. 이러한 배터리 품질 관리를 위한 전략은? (3/8, 코엑스 402호)

 

글로벌 시장, 특정 산업군, 경쟁사 등 목적에 맞는 빅데이터 수집 및 AI 분석

 

인공지능(AI) 기반 빅데이터 분석 전문 기업 알에스엔(RSN)이 ‘CES 2024’에 참가해 AI 기반의 글로벌 마켓 동향 분석 플랫폼 ‘글로벌 MI(Market Intelligence)’를 선보였다.

 

‘글로벌 MI’는 경영 전략과 애자일(Agile) 의사결정에 필요한 온라인 비정형 빅데이터에서 실시간 AI 기반의 글로벌 마켓 동향 분석이 가능하다. 주요 기능으로 글로벌 500대 기업의 온라인상 방대한 빅데이터를 실시간 AI 분석하고, 개별 기업에 특화한 GPT 기반의 자동 리포트 및 지능형 시각화 대시보드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글로벌 시장의 다양한 주요 이슈를 통찰력 있게 분석하고, 글로벌 불확실성과 지정학적 이슈에 대한 대응 및 미래 전략 수립이 가능하다.

 

온라인 데이터 커버리지는 글로벌 웹사이트, 해외 각국 정부의 오픈소스(정책기관, 태풍·지진·화재 등 자연재해 기상센터), 전문가 포럼, IR 사이트, 오픈 금융 채널, 협의된 해외 주요 언론사 등으로 실시간 정보를 수집한다. 분석 및 요약 정리 항목은 기업 이슈(제품/기술, 투자/전략, 제휴/협약, 증시), 정책 이슈(생산/수급, 규제/정책), 사건 사고(소송/분쟁, 무역 규제, 천재지변, 전염/질병, 정전/화재, 국제 분쟁) 등으로 글로벌 기업 동향과 거의 모든 국제 정세를 파악할 수 있다.

 

알에스엔 이영수 부사장은 “해외 바이어와 AI 비즈니스 채널 전문가들이 현장 부스를 방문하고 큰 관심을 보였다”며 “이번 CES를 계기로 혁신적인 기술력과 차별화된 기능이 탑재된 ‘글로벌 MI’를 통해 새로운 글로벌 비즈니스 기회가 창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알에스엔은 AI 기반의 ‘구어체 비정형 빅데이터 분석’ 관련 독보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20년간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는 기업이다. 지난해 국내 대표 투자사에서 Pre IPO 100억원을 투자 유치했으며, 투자금은 인프라(GPU H100 등) 구축과 연구 개발(R&D) 인력을 충원하는 데 투입해 성장 동력을 확충했다. 2025년 중 기업 공개를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