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일반뉴스

배너

르노코리아, 메타버스에 모빌리티 체험 공간 조성

URL복사

 

르노코리아자동차는 메타버스에 자동차 관련 체험 공간 '르노코리아허브'를 조성해 올가을부터 운영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르노코리아허브는 블록체인 기반 메타버스 플랫폼 '더 샌드박스' 내 한국 브랜드를 위한 공간인 케이버스(K-verse)에서 운영된다. 이곳은 나만의 디자인을 담은 차량 개발, 자동차와 함께하는 흥미로운 일상 등 자동차를 중심으로 다양한 경험과 게임을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진다.
 
새로운 파트너사가 공개될 때 그와 이웃한 랜드를 구입할 수 있는 '랜드세일'이 진행되는데, 이번 랜드세일의 부제는 '한류 라이징'이다. 참여자들은 르노코리아 등 한국 문화를 선도하는 다양한 브랜드와 인접한 랜드를 청약과 경매 등 방법으로 구매할 수 있다.

 

또 복셀(Voxel) 형태로 구현된 르노코리아 차량 전시와 함께, 르노코리아만의 특별한 기술, 디자인 철학, 각 차량들에 담긴 다양한 스토리도 경험할 수 있다.

 

르노코리아 스테판 드블레즈 사장은 "르노코리아자동차는 메타버스와 대체불가토큰(NFT)을 주축으로 다양한 웹3.0 기반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라며 "르노코리아허브와 같이 고객들의 모빌리티 경험을 디지털 라이프와 연결해 가는 프로젝트는 향후 인공지능(AI) 기술과의 결합 등으로 더욱 발전할 것"이라고 했다.

 

헬로티 이창현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