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현대엔지니어링, 자동으로 주차 위치 알려주는 ‘SPAT’ 개발

URL복사
[무료등록] 빠르고 정확한 CAM 작업을 가능하게 하는 NCG CAM을 만나보세요 (8.31)

 

차랑 내부 소형 모듈 설치해 입주민에 정확한 주차 위치 전달

 

현대엔지니어링이 아파트 단지 주차장에 주차된 차량 위치를 자동으로 인식하고 입주민에게 전달하는 자동 주차위치안내 서비스 ‘SPAT’을 개발했다.

 

최근 주거단지의 대단지화로 인해 단지 내 주차장의 규모 또한 급격히 확장되며 입주민들이 자동차 위치 파악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 점에 착안해 힐스테이트 주거브랜드 고유의 스마트홈 시스템인 ‘하이오티’ 기술과 국내 로봇기술 전문 기업 럭스로보의 IoT 기술력을 결합해 자동 주차 위치안내 모듈을 개발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이 개발한 SPAT은 차량 내부에 시거잭 형태의 스마트 주차 센서를 부착해 주차장 내부에 설치된 CCTV 및 조명 등으로부터 주차 신호를 수신해 입주민에게 정확한 주차 위치를 전달하는 방식이다.

 

기존에 널리 도입된 번호인식형 주차위치안내 서비스의 경우 차량 번호판 이물질, 디자인, 파손, 노후화 등 외관 상태에 따라 인식 오류가 잦은데, SPAT은 차량 내부에 인식 모듈이 설치되기 때문에 외부 환경 변화에 영향을 받지 않고 보다 더 정교한 주차위치 인식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첨단 기술들을 보유한 국내 중소기업들과의 기술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첨단 주거 트렌드를 반영한 질 높은 주거 공간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헬로티 함수미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