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교육/세미나

배너

3일간 열리는 AI 자율제조혁신포럼 '제조혁신기술 파헤친다'

URL복사
[#강추 웨비나] 차세대 배터리 관리 시스템 "ADI의 6세대 BMS 솔루션으로 산업 및 자동차 분야에 새로운 기준 제시" (7/17)

 

AI 기술 발전이 가속화되면서 제조업 전 과정에서 인간의 개입을 최소화한다는 개념의 ‘자율제조’가 주목받고 있다.

 

전문가들은 AI 기술 기반의 자율제조가 제조의 효율성을 극대화할 뿐 아니라 고령화, 공급망 위기, 환경 문제 등 현대 산업의 다양한 도전을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이 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 AI 자율제조혁신 포럼이 오는 3월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간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이번 포럼은 2024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의 부대행사로서 전시회 기간 내 동시에 열린다.

 

이번 포럼에서는 산업 AI, 인텔리전트 로보틱스, 디지털 퀄리티, 제조혁신기술, 디지털 ESG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세션들로 구성된다. 둘째날인 28일 트랙B에는 제조혁신기술을 주제로 SaaS, 클라우드, 5G, 엣지컴퓨팅, AR, VR, 디지털트윈에 대한 전문가들의 발표가 준비돼 있다.

 

에쓰핀테크놀로지 김광휘 이사가 기업 내부 데이터 기반의 생성형 AI 챗봇에 대해, 베스핀글로벌 조용석 팀장이 클라우드 기반 제조의 중요성에 대해, 이에이트 류수영 상무가 디지털 트윈 기술과 스마트팩토리의 미래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노키아솔루션앤네트웍스코리아 최성남 실장이 Private 5G의 잠재력에 대해, 셀로나 고대건 대표가 스마트팩토리에 5G LAN을 도입하는 방안에 대해, 노조미 네트웍스 박지용 지사장이 제조업을 포함한 주요 산업의 사이버 공격 현황 및 대응 방안에 대해, 마지막으로 레티널 하정우 CTO가 AR 및 VR 기술이 생산 프로세스를 어떻게 변화시키는지에 대해 전문가의 시각에서 인사이트를 제공한다.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두비즈 홈페이지에서 사전 등록을 하고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컨퍼런스는 3월 27일부터 29일까지 사흘간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의 산업자동화 전시회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4(Smart Factory+Automation World 2024, AW 2024)’와 함께 진행된다. 이번 AW 2024는 약 500개 업체, 2000개 부스 규모로 개최하며, 약 7만 명의 참관객이 방문할 전망이다. 전시회 기간 동안 해외바이어 상담회 등의 행사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