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SCM FAIR 2022] 스피드플로어, 컨베이어식 트럭 상하차 자동화 시스템 선보여

URL복사
[무료 웨비나] 차세대 비전 시스템에서 JAI Go-X 시리즈를 활용하는 방법 (3/2, 온라인)

 

스피드플로어가 ‘유통·물류 및 공급망관리 산업전(SCM FAIR 2022)에서 트럭 상하차 자동화 시스템을 선보였다.

 

SCM FAIR 2022는 10월 12일부터 14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1전시장 2홀에서 열리는 스마트 물류 전문 전시회로, 물류의 시작인 퍼스트마일부터 소비자에게 닿는 라스트마일에까지, 물류/유통 전 과정에 활용되는 첨단 IT 기술, 자동화 시스템 등 다양한 솔루션과 서비스 기업들이 참가하고 있다.

 

스피드플로어는 트럭의 적재물을 수평 방향으로 상하차시키는 자동화 시스템 '스피드플로어'를 선보였다.

 

해당 솔루션은 차량 뒤쪽에 구동계와 모터가 있어, 구동축이 체인을 당겨 트럭 내부의 바닥을 움직이는 원리다.

 

스피드플로어가 자체 개발한 2-way 체인 시스템은 제작 및 설치가 간편하고, 구조적 안정성을 최대로 확보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양방향으로 균일하게 작용하는 회전력은 상하차뿐 아니라 다양한 방식으로 응용이 가능하다.

 

 

해당 솔루션을 적용하면 차량의 운영 효율을 증가시키고 공차 운행률을 낮출 수 있을 뿐 아니라 상하차 인력 및 제반 시설을 대체, 물류 운영 비용을 최소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현장의 관계자는 "택배 업계에서는 기사 및 직원 분들을 위해서라도 반드시 필요한 솔루션"이라며, "스마트 창고 등과 연계된다면 상하차 완전 자율 시스템이 확보될 수 있는 등, 물류 통합까지 가능할 것이라 보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첨단, 한국SCM협회, JNC 메쎄가 공동 주최/주관하는 SCM FAIR는 “Process Optimization·Creating value”라는 주제 하에 스마트 물류, 유통 및 서비스 기업이 참가하여 200여 개 부스에서 최신 스마트 물류 기술과 SCM 솔루션을 선보이고 있다.

 

이외에도 전시 기간 중에 개최되는 각종 전문 컨퍼런스를 통해 운송 서비스, 물류 자동화, 빅데이터·AI 기반 옴니채널 솔루션, 라스트마일 솔루션 등 최적의 서비스를 위한 다양한 정보도 제공된다.

 

헬로티 이동재 기자 |

관련기사

32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