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일반뉴스

배너

한화솔루션, 독일서 500MW 태양광 개발…유럽 재생에너지 확대

URL복사
[무료 웨비나] 차세대 비전 시스템에서 JAI Go-X 시리즈를 활용하는 방법 (3/2, 온라인)

유럽 자회사 큐에너지-독일 엔비리아와 공동 추진

 

 

한화솔루션이 유럽에서 재생에너지 개발 사업을 확대한다.

 

한화솔루션의 유럽 에너지 사업 자회사 큐에너지(Q Energy)는 독일의 태양광 개발전문회사 엔비리아(ENVIRIA)와 함께 500MW 규모의 태양광 개발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양사는 독일 전역에서 2~70MW 규모의 태양광 발전 프로젝트 38개를 공동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한화솔루션은 엔비리아의 현지 네트워크를 활용해 태양광 발전에 필요한 부지를 확보하고 정부 인허가를 취득할 방침이다.

 

2025년까지 태양광 발전소를 건설한 뒤 이후 매각하거나 직접 운영하며 전력을 판매할 계획이다.

 

이번 엔비리아와의 공동 개발사업은 한화솔루션이 독일에서 처음으로 추진하는 대규모 태양광 개발 사업이다.

 

한화솔루션은 앞으로도 풍력 및 에너지저장장치(ESS) 등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개발사업을 유럽 전역에서 진행할 계획이다.

 

한화솔루션은 지난해 재생에너지 개발전문업체 RES프랑스를 약 1조원에 인수하며 유럽에서 총 12GW 규모의 개발사업권을 확보했고, 독일을 비롯해 프랑스, 스페인, 포르투갈 등에서 재생에너지 개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정상철 큐에너지 대표는 "유럽은 전 세계에서 가장 성장이 빠른 재생에너지 시장 중 하나"라며 "태양광과 풍력, ESS를 포괄하는 다양한 개발사업을 추진해 유럽 최고의 종합에너지 사업자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헬로티 김진희 기자 |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