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오토메이션월드

일반뉴스

배너

에퀴닉스, 국내 xScaleTM 데이터 센터 설립 위해 합작법인 설립

URL복사
[무료등록] 물류센터 자동화 솔루션의 '끝판왕', 스마트물류 구현의 첫걸음을 함께 합니다 (5.25)

 

에퀴닉스는 오늘 싱가포르 국부펀드인 싱가포르투자청(GIC)과 서울에 두 개의 xScaleTM 데이터 센터를 설립 및 운영하기 위한 5억2500만 달러 규모의 유한책임조합 형태의 합작법인 설립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Equinix의 글로벌 xScaleTM 데이터 센터 포트폴리오는 전 세계 36개 시설 80억 달러 상당의 규모로 성장하며 완공 시 720MW 이상의 전력 용량을 확보할 것으로 전망된다. 

 

찰스 마이어스(Charles Meyers) Equinix CEO는 “점점 더 많은 기업에서 운영을 확장하고 고객 경험을 향상시키며 5G,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과 같은 기술의 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디지털 우선 전략을 채택하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은 아태지역, 특히 한국에서도 발생하는 추세”라고 말했다.

 

찰스 마이어스 Equinix CEO는 “Equinix는 클라우드 및 디지털 인프라에 대한 수요 증가를 충족하기 위해 새로운 International Business ExchangeTM를 개소하고 확장하는 등 아태지역에 대한 많은 투자를 진행해왔으며, 최근 호주에서 실시한 하이퍼스케일 프로그램을 한국에서도 진행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SL2x와 SL3x로 명명될 xScaleTM 데이터 센터는 45 MW 이상의 전력 용량을 제공해 세계 최대 클라우드 서비스 제공업체를 포함, 하이퍼스케일 기업의 핵심 워크로드 구축을 위한 요구사항을 충족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SL2x는 2023년에 설립될 예정이다.

 

한국에서도 기업의 디지털 인프라 요구사항을 충족하기 위해 하이퍼스케일 제공기업이 확대되면서 국내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도 크게 성장할 전망이다. IT 시장분석 및 컨설팅 기관인 IDC는 최근 발간한 ‘2021년 클라우드 IT 인프라 시장 전망 보고서’에서 국내 클라우드 환경에 도입되는 IT인프라 시장이 향후 5년간 연평균 성장률(CAGR) 15%로 2025년에는 2조2189억 원의 매출 규모에 이를 전망이라고 밝혔다.

 

최근 에퀴닉스가 발표한 연례 시장 조사 리포트인 글로벌 상호연결 인덱스(GXI) 5호에 따르면 서울 내 위치한 하이퍼스케일 기업들은 더 많은 상호연결 대역폭을 구축할 것으로 예상된다.

 

Equinix는 현재까지 전 세계 7개의 xScaleTM 데이터 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더 많은 xScaleTM 데이터 센터가 설립 준비 중에 있다. 한국에 xScaleTM 데이터 센터가 설립되면 하이퍼스케일 제공기업은 Equinix에서 기존 액세스 포인트에 핵심 워크로드 배치를 추가할 수 있다.

 

이를 통해 65개 글로벌 대도시로 즉시 확장이 가능하고 고객 및 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에게 상호연결을 직접 제공하는 단일 플랫폼을 통해 성장할 수 있다.

 

에퀴닉스는 2019년 첫 IBX 데이터 센터인 SL1을 선보이며 한국 시장에 진출했다. 에퀴닉스의 고객은 SL1에서 기업 IT 인프라를 에퀴닉스 패브릭으로 알리바바 클라우드, 아마존웹서비스, 구글 클라우드,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오라클 클라우드 등의 글로벌 하이퍼스케일 제공기업과 연결해 고성능 솔루션과 향상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한다. 

 

하이퍼스케일 제공기업은 xScaleTM을 통해 에퀴닉스와 함께 전 세계 235개 이상의 데이터 센터로 구성된 플랫폼에서 1만 개 이상의 고객이 참여하는 에코시스템과 함께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다.

 

xScaleTM 데이터 센터는 에퀴닉스의 포괄적인 상호연결 및 디지털 서비스 제품군에 대한 액세스를 제공한다. 이러한 서비스는 하이퍼스케일 기업의 에퀴닉스 내 기존 액세스 포인트와 연계돼 기존 및 미래 기업 고객에 대한 연결 속도를 높일 것이다. 


국내에 설립될 2곳의 새로운 xScaleTM 데이터 센터는 에퀴닉스의 미래 우선 지속가능성 전략과 100% 재생에너지 목표와도 부합한다. 에퀴닉스는 2020년부터 100% 재생에너지로 국내 데이터 센터를 운영 중이다.

 

에퀴닉스는 데이터 센터 업계 최초로 과학 기반 목표와 지속 가능성 혁신 의제의 지원을 받아 2030년까지 글로벌 기후 중립성에 도달하기로 약속했다. 에퀴닉스는 높은 에너지 효율 표준으로 데이터 센터를 설계, 구축 및 운영하는 방식에 있어 발전을 계속해왔으며, 모든 xScaleTM 데이터 센터는 LEED 인증 또는 이와 동등한 수준의 지역 인증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계약 조건에 따라 싱가포르투자청은 합작법인의 지분 80%를 소유하고, 에퀴닉스는 나머지 20% 지분을 보유하게 된다. 합작법인은 규제 승인 등의 종결 조건이 남아 있는 상태에서 2022년 1분기 계약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헬로티 서재창 기자 |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