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기아, 한국기업지배구조원 ESG 우수 기업 선정

URL복사
[무료등록] 25명의 전문가와 함께 2022년 대한민국 스마트제조를 전망한다 (2.15~17)

헬로티 김진희 기자 |

 

 

기아가 3일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주최로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2021년 한국기업지배구조원 우수 기업’ 시상식에서 ESG 우수 기업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은 기업의 지배 구조를 개선하고 지속 가능 경영을 강화하기 위해 2002년 설립된 한국거래소 산하 비영리 단체이자 국내에서 가장 공신력 있는 ESG(환경·사회·지배 구조) 평가 기관이다.

 

2003년 기업 지배 구조 평가를 시작으로 2011년부터는 사회 책임과 환경 경영이 포함된 ESG 평가를 통해 매년 지배 구조 우수 기업과 ESG 우수 기업을 선정하고 있다.

 

올해는 기아를 포함해 총 7개 기업이 ESG 우수 기업에 선정됐으며, 기아는 자동차와 부품 업계 최고 등급인 통합 ‘A+(매우 우수)’를 획득했다.

 

이번 기아 수상은 △기후 변화 대응을 위한 환경 경영 추진 △기업 정보 공개 강화를 통한 투명성 제고 △협력사 상생을 통한 사회적 가치 실현 등 지속 가능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선 노력을 인정받은 결과로 풀이된다.

 

기아는 올해 3월 이사회 산하 투명경영 위원회를 확대 개편해 ESG 정책과 활동을 심의 의결하는 이사회 산하 지속가능경영 위원회를 설치하는 등 의사 결정 체제를 강화했다.

 

또한 기아는 ESG 경영 성과를 다양한 이해 관계자에게 투명하게 알리기 위해 지속 가능 보고서를 매년 발행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기후변화 관련 재무 정보(TCFD)를 담은 ESG 스페셜 리포트를 발행해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다.

 

8월에는 EV6가 국내 자동차 업계 최초로 비영리 전문 기관인 영국 ‘카본 트러스트(The Carbon Trust)’사의 제품 탄소 발자국(Product Carbon Footprint) 인증을 획득했다.

 

특히 이달 초 지속 가능 경영 유공 정부포상 국무총리 표창을 받고, 글로벌스탠더드 경영대상 4년 연속 대상을 받으며 대외적으로 ESG 경영 성과를 인정받고 있다.

 

기아는 올해 한국기업지배구조원 ESG 우수 기업으로 선정될 수 있었던 것은 기아의 모든 가치사슬에서의 ESG 개선 노력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후 위기에 적극적으로 대응하는 탄소중립 전략을 추진하며 미래 세대와 지구 환경에 이바지하는 지속 가능 경영을 실천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아는 11월 ‘2045년 탄소 중립’을 선언하고 △지속 가능한 모빌리티(Sustainable Mobility) △지속 가능한 지구(Sustainable Planet) △지속 가능한 에너지(Sustainable Energy)를 지향점으로 삼아 탄소 배출 감축 및 상쇄에 나서기로 했다.

 

서울 모빌리티쇼에서는 태양광 발전을 통한 에너지 생산 계획, 배터리 재정비(refurbish) 서비스, 재활용 플라스틱 적용 목표 등 지속 가능한 자원 순환을 위한 구체적인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