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배너

CJ대한통운, MZ 소통 강화 … 강신호 대표 메타버스로 직원들과 ‘모닥불 토크’

가상세계서 MZ세대와 ‘공감 Talk’ 진행 … 소통 강화 및 조직문화 개선 가속화

URL복사
[무료등록-대박 경품] 솔리드웍스의 클라우드서비스로 확 달라진 제조 현업의 이야기가 찾아갑니다 (12.10)

헬로티 김진희 기자 |

 


CJ대한통운의 강신호 대표이사가 25일 MZ세대 직원들과 소통하기 위해 3회째 ‘메타버스 공감 Talk’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창립 91주년을 맞아 혁신기술기업으로 변화한다는 미래비전을 발표한 CJ대한통운이 MZ세대와 소통을 강화하고 그에 걸맞는 조직문화 개선에 가속도를 붙이고 있다.

 
CJ대한통운은 지난 9월부터 월 1회씩 ‘메타버스 공감 Talk’를 진행하고 있으며, 3회째 진행된 이번 프로그램에는 평균 연령 28.3세의 사원‧대리급 직원 20명이 참여했다.
 

젊은 직원들의 취향에 맞춰 ‘모닥불 캠핑’ 콘셉트로 구성했으며, 각자 개성에 따라 만든 캐릭터로 메타버스에 접속한 강 대표와 직원들은 OX 퀴즈, 모닥불 토크, 단체사진 촬영 등 다양한 이벤트에 함께 참여했다. 

 
강신호 대표는 즉문즉답 형식의 ‘모닥불 토크’를 통해 본격적인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CJ대한통운 ‘공감 Talk’ 프로그램에는 부산, 울산, 여수 등 전국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이 본사 회의실이 아닌 각자 주거지에서 접속해 모였다. 


CJ대한통운은 향후 다양한 공감 프로그램을 마련해 수평적 소통문화를 더욱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CJ대한통운 강신호 대표이사는 “혁신기술기업으로 이끌어 갈 주역인 MZ세대들과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해 젊고 역동적인 기업으로 변화해 나갈 것”이라며 “‘91살이지만 청년기업’이라는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조직문화를 혁명적으로 바꾸기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