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일반뉴스

배너

현대차·기아, 카바이어 주관 '올해의 차'에서 7개 부문 수상

URL복사
[무료등록] 데이터게임: IoT 데이터 전쟁의 최후 승자는 누구인가? (10.27)

헬로티 서재창 기자 |

 

 

현대차·기아가 영국 자동차 전문 미디어 '카바이어'가 주관하는 '2022년 올해의 차' 시상식에서 7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투싼 하이브리드 모델과 아이오닉 5, i20 N 등 세 개 모델이 총 20개 수상 부문 중 6개 부문에서 최고의 신차로 선정돼 최다 수상 브랜드에 올랐다고 8일 밝혔다. 기아는 쏘렌토 하이브리드 7인승 모델로 '최고의 대형 패밀리카'에 선정돼 1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투싼 하이브리드 모델은 디자인과 주행 감각, 실내 공간 등에서 모두 우수한 평가를 받아 2022년 올해의 차를 비롯해 '최고의 패밀리카'와 '최고의 하이브리드차' 등 총 3개 부문을 수상했다.

 

현대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는 '최고의 기업용 차량'과 '최고의 패밀리 전기차'로 동시에 선정됐으며, 고성능 브랜드 N의 대표적인 모델인 i20 N은 '최고의 해치백' 부문을 수상했다. 반면, 유럽 브랜드 중에서 르노는 3개, BMW는 2개 부문을 수상하는 데 그쳤다.

 

한편, 60만 명의 유튜브 구독자를 보유한 유명 자동차 전문 미디어인 카바이어는 매년 신차를 대상으로 다양한 테스트를 진행해 우수한 차량을 선정하고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