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뉴스레터
배너

[스마트팩토리+오토메이션월드 2021] 한백교역, 열화상 카메라 내장형 적외선 온도계 등 선보인다

URL복사

헬로티 서재창 기자 |

 

 

한백교역이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1(Smart Factory+Automation World 2021)’에서 열화상 카메라 내장형 적외선 온도계, 열화상 카메라, 크로노스 고속카메라 등을 선보였다. 

 

스마트공장·자동화산업전 2021은 9월 8일(수)부터 10일(금)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아시아 최대 규모 스마트공장 및 자동화산업 전문 전시회다. 

 

한백교역이 선보인 열화상 카메라 내장형 적외선 온도계는 크게 두 가지로 기능한다. 온도계로서의 기능은 700~1800°C 범위의 정확하고 신뢰하는 온도 측정, 알려지지 않았거나 변화하는 방사율에서의 높은 정밀성, 가변식 초점조절 가능한 광학렌즈, 4자리의 LED 화면, 2ms의 빠른 반응속도 등이 있다. 

 

열화상 기능으로는 온도계의 스팟 온도 측정 기능과 열화상 카메라의 온도 분포 측정이 가능하다. 이를 비롯해 표준 소프트웨어인 InfraWin에서 작동하며, 중심부의 정확한  두 가지 컬러 측정에 기반을 둔 방사율에 영향을 받지 않는 열화상의 자동 조정, 하드웨어나 소프트웨어의 조정이 불필요하다는 장점이 있다. 

 

 

PS 시리즈 열화상 카메라는 동급의 다른 열화상 카메라 제품보다 우수한 검사 장치다.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로 문제점을 빠르게 찾아내고, 5인치 720P LCD에서 직관적인 작동으로 정확한 온도를 측정할 수 있다. 

 

회전 가능한 LCD 및 각도 조절이 가능한 렌즈의 설계로 사용자가 원하는 목표를 쉽게 조준할 수 있다. 스마트폰과 같은 안드로이드 운영체제를 기반으로, 컴퓨터 소프트웨어뿐 아니라 전용 모바일 어플에서도 조작이 가능하다.

 

크로노스 2.1-HD 고속카메라는 초당 2.1 기가 픽셀 저장 능력의 고속 카메라다. 한 손에 잡히는 컴팩트한 디자인의 완전 독립형으로 어디서나 고속 이미지 촬영이 가능하다. 

 

한백교역은 계측장비 및 광학제품 전문으로 다루며, 적외선 온도계와 검·교정장비인 블랙 바디를 비롯해 유량계·초음파 유량계·풍속계, 열화상 카메라, 고속 카메라 제작사의 한국 대리점이다. R&D, 제철소, 석유화학, 열처리, 반도체, 유리 등 주요 산업의 발전에 필요한 장비를 판매하고 있다. 


한편 첨단, 한국산업지능화협회, 한국머신비전산업협회, 코엑스가 공동주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디지털뉴딜의 미래(The Future of Digital New Deal)’라는 주제 하에 약 500개사 스마트공장, 머신비전, 자동화 기업이 참가하여 1,800개 부스에서 최신 스마트 제조 기술을 선보이고 있다. 

관련기사

9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