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디지털라이프

배너

“렌즈삽입술, 부작용 최소화 위한 방안은?”

URL복사

의료발전으로 인해 보편화된 시력교정술이라 하더라도 누구나 수술이 가능한 것은 아니며, 각각의 눈상태에 따라 정밀 검사를 통해 수술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이 때 각막이 지나치게 얇거나 고도근시가 있는 유형은 각막을 절삭하기 어려워 수술이 불가능한 경우가 많은데, 시력교정에 대한 대안 중 하나가 ‘렌즈삽입술’이다.


압구정 S&B(에스앤비)안과 유승열 대표원장은 “렌즈삽입술은 눈 안에 특수렌즈를 삽입해 시력을 교정하는 반영구적 수술로 난시와 근시를 동시에 교정할 수 있다”며 “회복이 빠르며 기존 시력교정술이 가져올 수 있는 부작용 문제를 줄일 수 있고 이상이 있으면 언제든지 렌즈를 제거할 수 있다”고 말했다.



유승열 대표원장은 “하지만 비교적 안전하다고 할 수 있는 렌즈삽입술도 시술의 부작용 우려를 배제할 수는 없다”면서 “안구의 안쪽에서 시력교정이 이루어지는 렌즈삽입술은 각막과 홍채, 수정체 구조물의 손상방지를 위해 점탄물질을 사용하는데 점탄물질의 주입과 제거과정에서 부작용이 따를 수 있고 시력 정상화에 차질이 있을 수 있어 관련 전문의들은 렌즈삽입술에 대한 부작용 가능성을 축소시키는 방법을 연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에 따르면 대표적으로 렌즈삽입술, EVO AQUA ICL는 렌즈광학부 중심에 위치한 구멍을 통하여 자연스러운 방수의 흐름을 가능하게 했다. 이로 인해 홍채절개술이 필요하지 않아 통증은 줄이고 수술은 간편화 되었고 광학부 주변의 홀(Hole)이 점탄물질 제거에 용이해 잉여 이물질로 인해 잘못된 측정결과를 가져올 수 있는 현상을 방지할 수 있다.


또한 방수의 원활한 흐름으로 산소와 포도당의 영양공급이 원활해 렌즈삽입술 부작용으로 올 수 있는 안압 상승, 약물치료, 횐줄 현상, 염증 유발 및 빚 번짐에 대한 발생가능성을 감소시켰다.


유승열 원장은 “부작용 가능성을 더욱 줄이려면 모든 부분을 고려할 필요가 있으며 이에 따라서는 개개인의 상태를 보다 정확히 검진할 수 있는 검사장비나 의료진, 수술 후 사후관리가 세심하게 되고 있는지, 다양한 렌즈를 보유하고 있어 환자별로 맞춤 수술이 가능한지 등 많은 부분을 확인하고 수술 받을 안과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주요파트너/추천기업